https://arca.live/b/city/8146268

제목 보고 이스라엘 얘기한 것인 거 알아챘으면 일단 현대사 좀 아는 거임.이스라엘, 중동에서 가장 분쟁이 많지만 가장 민주적인 국가라는 함정...

텔아비브 등 지중해 해안에 사람 많이 사는 곳에는 확실히 많이 살고 사막에는 정착촌들이 있음. (물론 유대와 사마리아 지구에도 있지만.) 이스라엘 유대인들이 아랍인들을 거의 다 몰아내면서 (텔아비브 아랍인 2%인 등) 가자 지구의 인구밀도가 사막임에도 불구하고 턱없이 높아지고 사람 살 만한 곳이 아니게 된 것과 달리 이스라엘의 고밀도 지역은 중국의 선전처럼 깔끔한 계획도시이다. (실제로 텔아비브는 선전과 경제적 연결이 많다.) 가장 작은 지구인 텔아비브 구는 사실상 텔아비브 도시권이고 정작 예루살렘 도시권 지역은 다 예루살렘 시에 편입되어서...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분쟁은 할 말이 많지만 팔레스타인 지도 그릴 때 하겠음


+) 이스라엘도 홍해에 접점을 가지고 있음. 에일라트 시가 그것인데 휴양 도시의 성격을 가짐. (이스라엘의 지중해는 대부분 도시 아니면 공업지대여서 휴양지로 딱히 적합하지 못한 데다가 언제 팔레스타인 세력이 테러를 일으킬 지 모르지만, 에일라트 시는 유이한 중동 수교국인 이집트와 요르단과만 접해 비교적 안전하다. 아 UAE와 바레인과도 수교했네...)


아까 말한 것처럼 행정구역이 설정되지 않은 공원과 공항 등도 있고, 설정되지 않은 곳은 사막이라기 보다는 국가 주요 연구 시설이나 군사 기지가 있는 것 같아 보인다. 


이스라엘 정부는 팔레스타인에서 불법적으로 동예루살렘을 편입하였다. (원래 의회인 크네셰트와 정부 기관은 다 서예루살렘에 위치) 인구밀도는 양측 모두 7,500km^2/명 정도? 그 외 불법 점령지인 골란 고원 문제는 차피 개막장에 수교할 생각 눈곱만큼도 없는 시리아와의 문제여서 진전이 있을 것 같지는 않다. 나머지는 팔레스타인 그릴 때 알아보자.


결론) 2000년 전 자신의 집을 빼앗겼다고 돌려달라 하지는 말자. 전쟁이 몇 번이나 터진다.

(차피 유대인이 아니라 다른 민족이였으면 불가능할 일. 당장 자신의 땅에 계속 살고 있는 쿠르드족도 나라가 없는데...)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