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arca.live/b/punigray/27951542


한손엔 삼겹살 젓가락으로 집고 한손엔 쌈장 찍은 청양 고추 들고 서로 번갈아가며 먹고싶다

고기가 느끼할때 청양고추 씹어가며 고추의 매운맛과 고기의 기름지고 고소한 맛을 동시에 즐겨버리고싶다.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