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arca.live/b/singbung/59622070




칼로 살자 하겠다면서 무장색 썼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