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arca.live/b/singbung/64206410




동생이 울면서 문열고 들어왔다

 지금 무릎에 동생 앉혀놓고 똥싼다 살려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