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arca.live/b/soulworkers/55913991

그 고운 입술로 날 사랑한다고

안녕이란 말을 하고 그대가

내 곁을 떠나갔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