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arca.live/b/novelchannel/68267608

음흉한 성직자들은 몰래몰래 성녀의 뷰지를 제외한 모든 곳을 맛봤겠네

신앙주머니는 파이즈리는 풀론 씹고빨고맛보고즐기고

겨드랑이는 정액범벅이 된지 오래

입은 오랜 펠라 및 아라마치오로 인해 이젠 정액냄내가 디폴트가 되고

말할필요도 없는 후장은 이젠 마개를 써야 될 정도

심지어 뷰지도 처녀막만 있으면 되지 씹질도 오지게 당했겠지

여기에 오랜 조교 생활로 음탕해진 성녀는 한가한 밤마다 신의 몽둥이로 자신의 후장을 쑤시고


그렇게 본방빼고 다 해본 성녀는 결국 용사랑 이어져서 그제서야 처녀막을 바치는 그런 스토리

하지만 외전으로 이젠 처녀막도 없으니 용사몰래 매일매일 모든 구멍을 사용하여 윤간 플레이를 즐기는 성녀

This site is protected by reCAPTCHA and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Service apply.